생생후기

 > 생생후기
생생후기

효성티앤씨, 1Q 어닝 서프라이즈 기대…목표가 ‘100만원’-키움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판린채달 작성일21-04-16 08:04 조회8회 댓글0건

본문

<script type="text/javascript">


[이데일리 유준하 기자] 키움증권은 16일 효성티앤씨(298020)에 대해 올해 1분기 어닝 서프라이즈가 전망되며 전 사업부문이 실적 개선세에 있다고 평가했다. 이에 투자의견은 ‘매수’를 유지하고 목표주가는 종전 90만원에서 100만원으로 11.1% 올려 잡았다.<br><br><TABLE cellSpacing="5" cellPadding="0" width="391 <a href="https://diamond7casino.site" target="_blank">바카라사이트</a> <br> " align="CENTER" bgColor="ffffff" border="0"><TR><TD style="PADDING-RIGHT: 2px; PADDING-LEFT: 2px; PADDING-BOTTOM: 2px; <a href="https://diamond7casino.site" target="_blank">카지노사이트</a> <br> PADDING-TOP: 2px;" bgColor="ffffff"><TABLE cellSpacing="5" cellPadding="0" bgColor="ffffff" border="0"><TR><TD><span cla <a href="https://diamond7casino.site" target="_blank">온라인카지노</a> <br> ss="end_photo_org"><img src="https://imgnews.pstatic.net/image/018/2021/04/16/0004903251_001_20210416080049486.jpg?type= 바카라사이트「〃https://diamond7casino.site〃」 w647" alt="" /></span></TD></TR></TABLE></TD></TR></TABLE>키움증권이 예상한 올해 1분기 효성티앤씨의 영업이익은 2257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87.5% 증가하며 시장 카지노사이트「〃https://diamond7casino.site〃」 전망치 1795억원을 크게 상회할 전망이다. 이동욱 키움증권 연구원은 “레버리지 상승폭의 크기가 시장 기대보다 훨신 클 것”이라며 “전 사업부문의 실적이 모두 개선세에 있다”고 분석했다.<br><br>섬유부문 영업 온라인카지노카지노「〃https://diamond7casino.site〃」 이익은 2101억원으로 전년 동기 211.7% 증가할 전망이다. 투입 시차 효과로 상대적으로 낮은 원재료 가격이 적용되는 가운데 수급 타이트 현상으로 주력 제품인 스판덱스의 스프레드·마진이 급격히 개선된 것으로 추정 <a href="https://diamond7casino.site" target="_blank">바카라사이트</a> <br> 된다.<br><br>이 연구원은 “동사 국내외 스판덱스 플랜트 가동률이 100%를 지속하고 있으며 나일론·폴리에스터 원사도 차별화, 친환경 제품 판매량 확대로 실적 개선이 예상되기 때문”이라고 짚었다.<br><br> <a href="https://diamond7casino.site" target="_blank">카지노사이트</a> <br> 무역 기타부문 영업이익은 156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0.5% 증가했다. 전방 자동차·타이어 업황 개선으로 베트남 타이어코드의 판매량과 마진이 급증했고 반도체·LCD 수급 타이트로 취저우 네오켐도 높은 수익성을 <a href="https://diamond7casino.site" target="_blank">온라인카지노</a> <br> 유지할 전망이다.<br><br>이 연구원은 “올해 2분기 영업이익 추정치를 2400억원에서 2653억원으로 재차 상향한다”며 “원재료 가격이 고점을 찍고 하락하고 있으며 석탄 비수기 영향 및 유가 가격하락 등 스판덱 바카라사이트「〃https://diamond7casino.site〃」 스 평균 판매 단가의 상승이 예상된다”고 말했다.<br><br>이어 “올해 1조원을 상회하는 EBITDA 창출로 부채비율의 급격한 감소 및 신규 투자 여력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한다”며 “또한 배당도 증가할 가능성이 커 보인다”고 덧붙였다.<br><br>유준하 (xylitol@edaily.co.kr)<br><br><a target="_blank" href="https://www.edaily.co.kr/newsplus">▶ #24시간 빠른 #미리보는 뉴스 #eNews+</a><br><a target="_blank" href="http://media.naver.com/channel/promotion.nhn?oid=018">▶ 네이버에서 '이데일리 뉴스'를 만나보세요</a><br><a target="_blank" href="http://snaptime.edaily.co.kr/">▶ 빡침해소, 청춘뉘우스 '스냅타임'</a><br><br><p><br><ⓒ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- 무단전재 & 재배포 금지></p>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